helico.4.jpg

소화의 의미를 잘 이해해 보면 위장 질환을 개선시키 수 있습니다. 위장에도 영양제가 필요합니다. 소화효소, 점막 영양 성분, 비타민, 미네랄 등이 위장 건강을 위하여 필요합니다. 여러분 아십니까?  위장이 나빠지면 골다공증, 영양실조 등 온갖 병에 다 노출이 됩니다.  운영자에게 이메일 보내기

 

소화기관련 메뉴

 

소화기 질병 / 건강한소화기

내용 출처: 매일경제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이 소화성궤양, 만성위염을 비롯해 위암의 주요 원인으로 알려지면서 헬리코박터균을 없애야 하는지, 아니면 그대로 놔둬도 괜찮은지 묻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학계에서도 헬리코박터균의 제균(除菌)을 놓고 찬반 논쟁이 뜨겁다. 헬리코박터균 모두 제균해야 하나 위 속에 살면서 위염을 일으키고 위궤양, 위암, 임파종을 일으키는 헬리코박터균을 어떻게 해야 할까. 특별한 증상이 없어도 자기 몸속에 세균이 살고 있다는 것은 매우 꺼림칙한 노릇이다. 의사들 중 무조건 치료를 해야 한다는 소신을 피력하는 사람이 있는 반면, 선택적으로 치료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사람들도 있다.


헬리코박터는 제균되어야 하는 주장

제균에 대한 이견이 첨예화되자   미국 국립보건원은 1. 소화성 궤양이 있으면 헬리코박터균을 반드시 제균해야 한다  2. 위염환자에게 발견된 헬리코박터균은 치료할 필요가 없다  3. 위암과 헬리코박터균의 상관관계는 분명하지 않다는 절충안을 내놨다. 전문가들은 위점막이 정상이었을 때 헬리코박터균을 제균해야 위점막 위축이나 장상피화생, 이형성, 위암으로 진행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고 강조한다. 이 세균에 감염돼 20~30년이 지난 40~50대 이상은 헬리코박터균을 제균해도 정상으로 돌아가지 않고 단지 염증세포의 침윤만 소실될 뿐이라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고 노무현 대통령의 주치의였던 송인성 서울대병원 교수는 "40~50대라면 위암을 예방한다고 헬리코박터균을 제거하는 것보다 2년에 한 번씩 위내시경검사를 받아 위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조언한다. 그러나 송 교수는 "감염된 지 얼마 안 된 20~30대 젊은 층은 헬리코박터균을 제균하면 위축성 위염이나 장상피화생으로 진행되는 것을 막아줘 위암 예방에 효과가 있기 때문에 적극 치료해 볼 만하다"고 권장한다. 민영일 비에비스 나무병원장(전 서울아산병원 소화기센터장)은 "만성위염 치료를 위해서 헬리코박터균을 치료할 수 있지만 이미 위축성 위염과 화생성 위염이 생성돼 있으면 헬리코박터균을 제균해도 정상으로 돌아가지 않기 때문에 내시경검사를 1년에 한 번씩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한다.


항생제는 효과가 있지만 내성을 가지고 있어서 조심해야..

헬리코박터균 치료는 항생제를 사용한다. 보통 3~4가지 항생제를 1~2주 동안 복용해야 한다. 간을 손상시키는 부작용과 입이 쓰고 속이 거북하거나 설사 등과 같은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그러나 항생제 사용은 균이 내성을 가지게 된다는 단점이 있다. 제균율은 과거 90% 이상이었지만 현재 80%로 떨어져 항생제 사용에 대한 경종을 울리고 있다. 이 때문에 일부 학자는 헬리코박터균을 박멸의 대상이 아니라 '장내 생태계의 일원'이라고 주장한다. 위산분비 억제작용을 하는 헬리코박터균을 제거했을 때 위산 분비가 지나치게 많아져 역류하는 바람에 식도염이나 식도암을 일으킨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최근 들어 유산균이 함유된 발효유를 먹는 것이 헬리코박터균을 억제한다는 연구결과도 나오고 있다. 헬리코박터균 감염을 막으려면 식사할 때 개인접시를 일상화해야 하고 위생적인 공동생활을 지켜나가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항균 작용을 하는 녹차, 브로콜리, 애호박 등을 자주 섭취하는 것이 좋다.


helico.1.jpg  

List of Articles
제목 조회 수

헬리코박터는 어떤 균 입니까? file

  • 조회 수 19827

헬리코박터 균(Helicobacter pylori)은 위장 점막 속에서 기생하는 나선형의 박테리아입니다. 위에서 분비되는 산(Acid)는 음식과 미생물들을 잘 게 분해합니다. 위산은 강력한 살균제로 우리 몸을 일차적으로 방어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즉 외부에서 ...

헬리코박터 균은 어떻게 감염되며 어떤 질병을 유발시킵니까? file

  • 조회 수 22042

헬리코박터 파이로리 (Helicobacter pylori)의 감염은 위, 십이지장 궤양의 발병에 가장 중요한 원인이며, 헬리코박터 파이로리를 치료함으로서 위,십이지장 궤양의 완치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또한 헬리코박터 파이로리 감염이 위암 발병의 일차적 원인이라...

헬리코박터 치료법의 문제점 file

  • 조회 수 30953

헬리코박터 파이로리 감염의 치료에는 다양한 약제들이 사용되고 있으며, 약제는 박멸효과와 부작용이 고려되어 선택됩니다. 최근에는 강력한 위산분비 억제제와 두 가지 항생제를 병용하는 치료가 일차적인 방법으로 인정되고 있습니다. 항생제가 위장에서 ...

헬리코박터 균은 동맥경화증, 만성피로, 저(低)신장, 불임, 편두통 원인됩니다 file

  • 조회 수 35882

출처: 헬스조선 "헬리코박터균이 빈혈·동맥경화의 원인" - 헬리코박터, 위염·위궤양만 일으키는 줄 알았는데… 위장 질환 관련 없는 편두통·불임 등 일으켜 유전·호르몬 이상 없으면 헬리코박터 감염 의심을....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이 위장 질환뿐 아니...

헬리코박터 균이 꼭 제거되어야 하나요? file

  • 조회 수 14594

내용 출처: 매일경제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이 소화성궤양, 만성위염을 비롯해 위암의 주요 원인으로 알려지면서 헬리코박터균을 없애야 하는지, 아니면 그대로 놔둬도 괜찮은지 묻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학계에서도 헬리코박터균의 제균(除菌)을 놓고 찬반 논...

항생제 안듣는 헬리코박터균 file

  • 조회 수 14556

헬리코박터균으로 항생제 치료를 받고 재 감염이 될 경우 내성이 생겨 아무리 치료해도 헬리코박터는 박멸되지 않습니다. 재감염율이 6개월 후 60% 이상이 되어 항생제 투여 후 거의 치료방법이 없는 것이 현실입니다. 아래는 항생제에 대한 헬리코박터의 내...

입냄새, 치주질환 등이 헬리코박터가 한 원인 file

  • 조회 수 18785

입냄새 치주질환의 한 원인이 헬리코박터 감염이라는 것이 연구결과에 밝혀졌습니다. 출처: 건강조선 위암과 위궤양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진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균이 입 냄새나 치주질환의 원인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균이 주요 ...

Global Business Center 8310 Shakerag Trace, Suwanee GA 30024 USA 미국내전화 770 862 5254 한국에서 070 7893 1663

LOGIN INFORMATION

로그인
비쥬얼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