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혈당수준을 정상으로 유지하는 관리는 환자자신이 해야 합니다. 당뇨병은 우리 신체 모든 부분에 영향을 미칩니다. 골격과 근육, 신경계, 호르몬 시스템, 면역계, 순환계, 호흡계, 소화기관, 피부 등 신체의 전반적인 부분에 나쁜 영향을 미칩니다. 당뇨병을 잘못 관리하면 총체적인 질병으로 시달리게 됩니다.

 

다른메뉴:  탄수화물 / 지방 / 당뇨식단 / 당뇨와 영양

Vggi.menu..jpg

 

예전에는 당뇨병환자는 무조건 단 것을 먹으면 안된다고 하였습니다. 그런데 단맛은 식생활에서 없어서는 안될 활력을 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당뇨병환자는 식사중에 아쉬움을 느끼기도 하고 설탕으로 고기를 잴 수 없어서 뻑뻑한 고기를 섭취하기도 합니다. 최근에는 단맛을 내지만 혈당과 체중에 영향을 주지 않는 감미료들이 많이 개발되어 사용되고 있어서 당뇨병환자들의 단맛에 대한 욕구를 해결해 주고 있습니다. 이번 호에서는 여러 인공 감미료에 대한 소개를 해 드리고자 합니다.

1. 사카린
사카린은 가장 오래동안 감미료로 사용되어 왔으며, 열량은 전혀 없고 설탕보다 300∼400배 정도의 단맛을 갖고 있습니다. 안정성이 뛰어나 고온에서도 단맛이 잘 지속됩니다. 다만 태반을 건너기 때문에 임산부가 사용할 때는 주의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2. 아스파탐
아스파탐은 국내에서 그린스위트, 화인스위트라는 상품명으로 판매되고 있는 감미료로, 2가지의 아미노산으로 구성되어 있어서 1 g 당 4칼로리의 열량을 냅니다. 그러나 설탕보다 단맛이 200배 정도라서 실제 사용량이 미미하기 때문에 혈당 및 체중 증가 효과는 거의 없습니다. 또한 열에 약해서 가열시 단맛을 잃기 때문에 음식 조리가 완료된 후에 첨가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아스파탐의 이용은 페닐케톤뇨증이라는 아주 드문 유전성 질환을 갖고 있는 경우가 아니라면, 그외 당뇨병환자를 포함한 모든 분들이 사용하시는데 전혀 문제가 없습니다. 

3. 아세설팜-케이
아세설팜-케이는 열량을 내지 않으며 설탕보다 단맛이 200배 정도 됩니다. 매우 안정해서 가열시에도 사용이 가능하며 몸에서 대사되지 않고 배설이 되므로 인체에 안전합니다.

4. 슈크라로즈
슈크라로즈는 칼로리가 없으며, 설탕보다 600배 정도의 단맛을 내서 극소량을 사용합니다. 아세설팜-케이처럼 인체내에서 대사되지 않고 배설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앞에서 소개한 4가지 감미료 중 국내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감미료는 사카린과 아스파탐, 2가지이며, 당뇨병환자들에게 이용이 권장되는 인공 감미료들입니다.  일반적으로 자유롭게 먹을 수 있는 식품 중 다이어트 콜라, 다이어트 사이다 등은 바로 이러한 감미료를 이용한 제품들입니다.
그외에 과당, 솔비톨, 만니톨, 자일리톨 등의 열량이 있는 감미료들이 여러 상품에서 이용되고 있습니다만 당뇨병환자들에게는 권장되지는 않는 감미료들입니다. 과당은 포도당과 비슷한 구조로 설탕과 동일한 열량과 2배 정도의 단맛을 갖고 있습니다. 과당은 쉽게 포도당으로 전환되고, 혈당조절이 잘 안되는 당뇨병환자의 경우 과당을 섭취하면 혈당이 올라가므로 당뇨병환자들에게 권장하지 않습니다. 솔비톨과 만니톨은 열량이 있으며 과량 섭취시 설사를 일으키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이상과 같이, 당뇨병환자는 단맛이 필요한 경우에 사카린, 아스파탐 등을 이용하며, 제품구입시에는 원료명에 기입된 감미료명을 반드시 확인하고 선택하는 지혜가 필요합니다. 인공 감미료의 특징을 잘 알고 조리시 적절히 사용하시면 즐거운 식사 시간을 만드실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조회 수

당뇨병 식사요법의 기본 원칙 file

  • 조회 수 7216

당뇨병 식사요법의 목적은 섭취한 음식과 운동, 그리고 인슐린주사나 먹는약이 균형을 이루어 혈당과 혈중지질이 가능한 정상과 가까운 수준으로 유지되도록 하는 것입니다. 당뇨병환자는 적절한 체중을 유지하기 위해서 일상생활에 필요한 만큼의 열량을 섭취하여야 하는데, 하루 필요열량은 신장, 체중, 연령, 활동 및 당뇨병 정도에 따라 다릅니다. 소아의 경우는 특히 성장기에 있으므로 성장에 필요한 충분한 열량을 공급하여야 합니다. 당뇨병환자가 혈당을 정상범위로 조절하고 ...

당뇨병환자와 보리밥 file

  • 조회 수 7734

당뇨병환자 상담을 시작하면서 '식사조절은 어떻게 하셨어요?'라고 물으면, 자연스럽게 '보리밥(잡곡밥) 먹구요, 좀 적게 먹으려고 노력했어요.', '보리밥은 쌀밥보다 많이 먹을 수 있잖아요.'라고 대답합니다. 과연 보리밥이 당뇨병에 좋을까요? 당뇨병환자는 곡 보리밥을 먹어야만 할까요? 보리밥이나 잡곡밥은 쌀밥보다 비타민이나 섬유소가 많아서 영양학적으로 장점이 많습니다. 식이섭유소란 우리가 섭취했을 때 비타민이나 섬유소가 많아서 영양학적으로 장점이 많습니다. 식이...

겨울철의 식사관리 file

  • 조회 수 7582

겨울은 추운 날씨때문에 집안에 있는 시간이 많아져 활동량은 줄고, 오히려 식사나 간식량이 많아지기 쉬운 계절입니다. 그러나, 날씨때문에 야외운동이 어려울 때에도 집안에서 할 수 있는 운동을 통해 활력을 유지하고, 신선한 채소와 과일을 포함한 균형있는 적정량의 식사를 통해 당뇨관리가 소홀해지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특히, 설날, 대보름 등의 명절이면 들뜬 분위기, 그리고 식탁에 가득 쌓인 갖가지 맛있는 음식들로 인하여 어느새 마음이 헤이해지기 쉽습니다. 그동안 열...

외식시의 식사요령 file

  • 조회 수 7400

점심시간에 사업상의 약속이 있거나 이웃과 저녁식사를 함께 하거나 아이들과 패스트푸드점에서 식사를 하는 일 등 외식은 우리 일상 생활의 일부분입니다. 외식은 간편하고 즐겁고 여러 음식을 먹을 수 있어 사람들은 외식을 선호 합니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외식은 고열량인 경우가 많고, 영양소가 종종 불균형을 이루기 쉬우며, 염분 섭취도 많아 집니다. 정식 식사 중에서도 서양식(양식)은 한식에 비하여 열량이 높으며, 중국음식은 지방, 염분이 많이 들어 있습니다. 한정식은 ...

당뇨병 환자의 설탕 대용 인공 감미료의 이용 file

  • 조회 수 10395

예전에는 당뇨병환자는 무조건 단 것을 먹으면 안된다고 하였습니다. 그런데 단맛은 식생활에서 없어서는 안될 활력을 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당뇨병환자는 식사중에 아쉬움을 느끼기도 하고 설탕으로 고기를 잴 수 없어서 뻑뻑한 고기를 섭취하기도 합니다. 최근에는 단맛을 내지만 혈당과 체중에 영향을 주지 않는 감미료들이 많이 개발되어 사용되고 있어서 당뇨병환자들의 단맛에 대한 욕구를 해결해 주고 있습니다. 이번 호에서는 여러 인공 감미료에 대한 소개를 해 드리...

혈당을 자연스럽게 조절하는 법 5가지

  • 조회 수 546

채식위주의 식사 해야 '영양과 당뇨병(Nutrition&Diabetes)' 저널에 최근 실린 연구에 의하면 저지방의 채식위주의 식사는 2형 당뇨병과 연관이 있는 당뇨병성 말초신경병증을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물성 식품에 초점을 맞춰 지방 섭취를 줄이면 인슐린 민감성을 증가시켜 혈당 수치를 안정화시킬 수 있다. 채식위주의 식사는 당뇨병을 예방할 뿐만 아니라 체중 감량과 전반적인 건강 향상에도 효과가 있다. 이런 식사 처방을 20주간 받은 사람들은 몸...

혈당지수(Glycemic Index) 낮추는 방법 6가지 방법 file

  • 조회 수 815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당뇨병 환자라면 솔깃할 만한 혈당지수(Glycemic Index) 낮추는 방법 6가지가 제시됐다. 대한당뇨병학회가 발간하는 학술지(대한당뇨병학회지, JKD) 최근호를 통해서다. 22일 사단법인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경희대병원 영양팀은 ‘식초 등 산(酸)을 첨가한다’ 등 실제 식사에 적용 가능한 혈당지수 낮추는 법 6가지를 선정해 발표했다. 여기서 혈당지수(glycemic index)란 포도당ㆍ흰 빵 기준(100)으로 어떤 식품이 혈당을 ...

Global Business Center 8310 Shakerag Trace, Suwanee GA 30024 USA 미국내전화 770 862 5254 한국에서 070 7893 1663

LOGIN INFORMATION

로그인
비쥬얼 이미지